"음악은 나와 타인 사이의 교감입니다. 교감이 없다면 아무 것도 아닌 것이죠."

롤렉스는 유망한 젊은 예술가들에게 배우고 창조하며 성장할 수 있는 시간을 제공합니다.

시간의 선물

본 프로그램은 전 세계의 재능 있는 젊은 예술가와 예술 거장이 일정 기간 동안 일대일의 멘토링 관계를 통해 예술적으로 교감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합니다. 2002년부터 롤렉스는 댄스, 영화, 문학, 음악, 연극, 비주얼 아트, 건축 분야에서 멘토와 프로테제를 연결해 왔습니다.

멘토와 프로테제는 최소 6주의 시간을 함께 보내야 하지만, 실제로는 그보다 더 많은 시간을 함께합니다. 멘토와 프로테제는 서로가 어디에서, 어떻게 교류할지 합의하여 프로테제는 거장의 일터를 방문하거나 멘토와 협업할 수 있는 기회를 얻게 됩니다.

세계에서 가장 위대한 예술가 중 일부는 1년 동안 프로테제들의 멘토로 활약했습니다.

멘토링의 전통

예술가로서 배움을 추구하고 자신의 잠재력을 달성하기 위한 방법으로 멘토링 관계를 맺는 것은 아주 오래전부터 높은 평가를 받던 관례입니다. 이 공식적인 과정은 그리스의 황금기에 활동했던 위대한 사상가들의 업적에도 등장합니다.

근대 역사에서도 멘토링을 찾을 수 있습니다. 대표적으로 독일의 작곡가이자 지휘자였던 크리스티안 고틀로브 네페(Christian Gottlieb Neefe)와 그를 롤모델로 삼았던 천재 소년 루트비히 판 베토벤(Ludwig van Beethoven)이 있으며, 일생에 걸쳐 폴 고갱(Paul Gauguin), 조르주 쇠라(Georges Seurat), 폴 세잔(Paul Cézanne)과 같은 신예 화가들을 육성하는 데 헌신했던 프랑스 인상주의 화가 카미유 피사로(Camille Pissarro)가 있습니다.

페이지 공유